방콕

그린벨리 골프장은 유명한 건축 설계가 중의 하나인 Robert Trent Jones.Jr.가 직접 디자인 했으며 18홀 골프 코스입니다. 상당히 잘 가꾸어진 나무와 화려한 골프장은 다른곳과 비교 할 수 없을 정도로 좋습니다. 깔끔한 주변 환경과 곳곳에 워터 해저드가 균형 있게 배치되어 있으며 몇몇 그린은 언덕 넘어로 감추어져 있습니다. 11번과 18번 홀은

  • 두런두런 0개 (0/10)점

63,834원 (1,900 바트)

1975년 골프 월드컵을 대비하여 1973년 태국에서 처음 만들어진 이래로 골프의 메카로 불려지는 골프장이 였습니다. 오래된 골프장이지만 잘 관리된 페어웨이와 그린, 큰나무,많은 물과 벙커로 태국에서 가장 훌륭한 골프 코스를 자랑합니다. 1975년 나바타니 골프 코스는 국제 골프 협회에서 영예 있는 제 23회 월드컴 골프 개최지로 선출되어 조니 밀러가 인솔

  • 두런두런 0개 (0/10)점

141,107원 (4,200 바트)

태국 골프 경기장의 대부분이 C hampionship을 개최할 정도로 수준급이며 그중 다이너스티 C.C는 오픈 이후로 현지 골퍼들뿐 아니라 외국 골프 애호가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나무와 꽃이 울창하여 시원한 바람과 그늘도 많고 코스가 아름다워 한국인이 선호하는 코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다른 골프장에 비해 자연 친화적인 코스를 가지고 있습니다

  • 두런두런 0개 (0/10)점

62,154원 (1,850 바트)

돈무엉 근처에 새롭게 지어진 골프장으로 방콕 시내에서 약 50분 소요 됩니다. 골프장의 페어웨이가 비교적 잘 관리되어 있어 태국의 유명한 골프장 중의 하나 입니다. 워터 해저드와 벙커가 균형있게 분포되어 있어 초보부터 프로 골퍼 까지 만족할 수 있는 코스로 갖추어져 있습니다. * 월요일에는 골프장 보수로 인해 9시부터 라운딩 가능합니다.

  • 두런두런 0개 (0/10)점

60,475원 (1,800 바트)

각 홀의 난이도는 쉬운편이라 초보 골퍼들도 부담없이 라운딩을 즐기실 수 있으며 페어웨이는 넒은 편에 속하지만 그린과 합께 주변에 벙커들이 있기 때문에 신중을 요하기도 합니다.

  • 두런두런 0개 (0/10)점

23,518원 (700 바트)

넒은 페어웨이와 큰 그린이 많이 있는 현대적으로 디자인된 이 골프장은 방콕 시내에서 약 1시간 거리에 위치해 있는 18홀 두개의 코스로 총 36홀로 이루어져 아주 여유로운 라운딩을 할 수 있습니다. 1994년에 개장한 이 골프장은 수많은 나무와 관목을 심어 자연적인 바람과 그늘을 만들기 위해 많은 시간과 노력을 기울인 결과 10,000그루 이상의 나무와 수

  • 두런두런 0개 (0/10)점

50,396원 (1,500 바트)

방콕에서 1시간 거리로 사파리 월드 옆에 있으며 모래 사막과 해저드, 큰 호수들이 있습니다.

  • 두런두런 0개 (0/10)점

53,755원 (1,600 바트)

아름다운 관목들과 꽃들의 장식물들이 아름다운 곳입니다. 이 골프장은 도그레그 홀들, 호화로운 클럽 하우스, 많은 일본인 회원수며 9홀로 구성된 LAKE 코스, ROCK 코스, WOOD 코스 등 잘 고안된 벙커들로 골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 합니다.

  • 두런두런 0개 (0/10)점

50,396원 (1,500 바트)

# 로얄 골프장는 프로모션 변동이 잦으므로 예약 대행비 100를 받고 시간 예약을 해드립니다. 골프비 관련 모든 비용은 현장에서 지불 가능 하시며 혹은 언어적인 문제가 없으신 분들은 직접 예약 하실 수 있습니다. 자연 친화적인 로얄 골프장은 일본 건축가인 조헤이 미야자와에 의해 디자인 되었습니다. 아기자기한 레이아웃과 독특한 그린으로 여성 골프들에게 비교적

  • 두런두런 0개 (0/10)점

63,834원 (1,900 바트)

30년 이상 된 골프장으로 아름다운 골프코스로 국제 골프 매거진의 탑 50에 선정된 바 있습니다. 최고의 상태와 잘 정돈된 우거진 나무들이 이름만큼 고요한 로즈가든의 가치를 보증합니다. 2월 ~ 4월까지는 주위에 아름다운 꽃들의 전경을 즐기면서 경기를 할 수 있습니다.

  • 두런두런 0개 (0/10)점
Prev 1 2 3 4 Next